2020.08.01 (토)

  • 흐림수원 27.8℃
기상청 제공

사회일반

의왕시 체육회·장애인체육회 친환경 재배농가 일손돕기 나서

구슬땀 흘려가며 친환경 감자 재배농가의 부족한 일손 도와

 

[경기경제신문] 의왕시체육회·장애인체육회원 20여명이 지난 1일 친환경 재배 농가를 돕기 위해 한자리에 모여 구슬땀을 흘렸다.

체육회원들이 일손돕기에 나선 곳은 의왕시 왕곡동에 소재한 친환경 감자 재배농가로 이 곳에서 재배되는 감자는 전량 지역의 학교급식용으로 공급된다.

친환경 재배는 농약을 사용하지 않아 제초도 손으로 작업해야 하는 등 영농작업이 까다로워 다른 재배방법보다도 일손이 많이 필요한 재배방법이다.

이날 체육회원들은 어려운 농가를 돕고자 하는 한마음으로 무더운 날씨에 구슬땀을 흘려가며 약 3,500㎡ 면적의 밭에서 감자캐기 작업을 진행했다.

일손돕기에 함께한 배영준 도시농업과장은“의왕시 농업이 추구하는 방향은‘안전하고 우수한 농산물’이다”고 말하며“시에서는 친환경 재배농가에 대한 지원과 학교급식으로 납품하는 판로도 개척했으나, 고령화된 농가에서는 여전히 일손이 부족하고 작업하기도 힘든 문제점이 있는데 이번에 의왕시 체육회와 장애인체육회원들이 적극적으로 농가돕기에 동참해 감사하다”는 말을 전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