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2 (수)

  • 맑음수원 25.4℃
기상청 제공

지역

오산시 남촌동, 저소득층을 위한 밑반찬 지원

URL복사

[경기경제신문] 오산시 남촌동행정복지센터는 지난 21일 남촌동새마을부녀회에서 저소득층을 위한 김치 나눔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남촌동행정복지센터 앞마당에서 남촌동새마을부녀회원, 지역 봉사자, 행정복지센터 직원 등 10여명이 아침 8시 반부터 모여 어려운 이웃에게 나눠줄 김치를 직접 담그고 포장했다.

이 날 담근 김치는 남촌동의 저소득층 30가구에 나눠 줬다.

남촌동새마을부녀회는 매년 5~6차례 기초수급자, 독거노인 등 저소득층을 위한 김치 나눔행사를 진행해오고 있으며 작년에도 김치 나눔 외에 멸치조림, 오이지 등 반찬나눔, 직접 담근 된장 후원 등 관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꾸준히 활동해오고 있다.

안길순 남촌동새마을부녀회장은 “코로나로 모두가 어려운 이 때 남촌동새마을부녀회 회원들의 힘을 모아서 우리 동네에 사시는 어려운 분들께 도움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하니 힘든 줄도 모르겠다 올 해도 꾸준히 힘을 보태고 싶다”고 말했다.

이에 최원배 남촌동장은 “주변 어려운 이웃을 돕고자 하는 남촌동새마을부녀회의 활동에 감사드린다 동 직원들도 소외받는 이웃이 없도록 복지대상자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