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30 (월)

  • 맑음수원 0.9℃
기상청 제공

지역

고양시 가와지쌀, 지역 특산물 브랜드 대상 수상

불리지 않아도 쫄깃하고 촉촉한 쌀…수출 앞둔 우수 품종

[경기경제신문] 고양특례시의 특산품인 가와지쌀이 중앙일보가 개최하는 ‘2023년 고객이 가장 추천하는 브랜드 대상’에서 지역특산물 쌀 부문을 수상했다고 20일 밝혔다.

 


가와지쌀은 경기도 농업기술원에서 육종한 품종으로 경기도 고양시에서만 재배되는 특화 농산물이다.

멥쌀과 찹쌀의 중간인 반찰품종으로 쌀을 미리 불리지 않고 밥을 지어도 쫀득하고 부드러운 밥이 되며 냄비로 지어도 압력솥에서 지은 것 같은 윤기가 나는 찰진 밥이 완성돼 캠핑용으로도 인기를 끌고 있다.

고양시 급식학교 170개교 중 98.8% 가 학교급식용으로 선호한다는 조사 결과가 있고 해외에서도 밥맛을 인정받아 2월에 수출을 앞두고 있다.

고객이 가장 추천하는 브랜드 대상 수상 등 높아지는 인기에 걸맞춰 시는 올해 재배면적을 300ha 확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수확한 가와지 쌀은 최신의 도정시설을 갖춘 도정공장에서 도정해 기준이 엄격한 경기도 ‘G마크’ 인증을 받는 등 품질향상을 위해 꾸준히 노력 중이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