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30 (월)

  • 맑음수원 0.9℃
기상청 제공

지역

파주시, 파주형 통합돌봄 ‘희망+ 온돌사업’ 업무협약 개최

‘사회안전망 제공’.다양한 분야 통합돌봄 서비스

[경기경제신문] 파주시는 25일 거동이 불편한 건강 취약계층의 사회안전망 강화를 위한 대표 복지브랜드인 파주형 통합돌봄 ‘희망+ 온돌사업’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협약식에는 김경일 파주시장을 비롯해 ‘희망+ 온돌사업’ 대표기관인 파주시사회적기업협회와 파주지역자활센터, 수행기관인 ㈜수호천사, 파주시통합돌봄센터, ㈜한국재가장기요양기관, ㈜행복더하기, ㈜클린케어, 혜민직업재활센터 등 8개 기관이 참석했다.

‘희망+ 온돌사업’은 온전한 돌봄, 따뜻한 돌봄을 제공하고자 마련된 파주시 특수시책으로 수술·질병 치료 후 가정 내 돌봄서비스가 필요한 자 등 건강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돌봄과 병원동행, 주거 등 다양한 분야의 통합돌봄 서비스를 제공해 지역사회에서 건강하고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보호 체계를 구축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건강 취약계층에게 퇴원돌봄과 동행서비스 당뇨치료식 제공 고령친화 주거개선 서비스 찾아가는 맞춤형 의료지원 거동불편 노인과 일대일 안전망 강화를 위한 어르신 동네복지사 IOT 안전·돌봄 스마트인형 효돌e와 파주 안심e앱 우리동네 온돌방 등 다양한 서비스가 제공된다.

김경일 파주시장은 “건강 취약계층이 일상생활에서 소외되지 않도록 돌봄 보호 체계 마련에 함께해주신 기관에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 “이번 협약으로 더욱 촘촘하고 빈틈없는 사회안전망이 제공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