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8 (목)

  • 구름많음동두천 15.7℃
  • 구름많음강릉 19.7℃
  • 구름많음서울 16.7℃
  • 박무대전 15.4℃
  • 맑음대구 19.0℃
  • 맑음울산 19.2℃
  • 구름많음광주 15.7℃
  • 구름조금부산 19.1℃
  • 구름조금고창 14.2℃
  • 구름많음제주 20.1℃
  • 구름많음강화 15.9℃
  • 흐림보은 12.9℃
  • 구름조금금산 13.7℃
  • 구름많음강진군 15.3℃
  • 맑음경주시 18.2℃
  • 구름조금거제 18.7℃
기상청 제공

사회일반

광명시, 모든 시민에게 재난기본소득 5만원씩 지역화폐 지급

광명시민 전체를 대상으로 1인당 5만원의 재난기본소득 지급, 경기도 지원 포함 1인당 15만원 지역화폐로 지급

[경기경제신문] 광명시가 광명시의회에 제출한 ‘2020년 제2회 추가경정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변경안’이 27일 코로나19 조기극복 예산 편성을 위해 긴급히 열린 제252회 광명시의회 임시회에서 의결됐다.

 

이번 추경예산은 코로나19 조기극복을 위한 취약계층 보호, 생활지원비 지원, 소상공인, 전통시장 지원 분야의 예산을 편성했으며, 특히 광명시민 전체를 대상으로 1인당 5만원의 재난기본소득을 지역화폐로 지급해 지역경제 활성화의 마중물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했다.

 

광명시 158억 원과 경기도가 지원하기로 한 322억 원을 합해 480억 원의 재난기본소득이 32만 광명시민 모두에게 1인당 15만원씩 지역화폐로 지급되어 광명지역에서만 쓰이게 된다.

 

시는 특히 이번 추가경정 예산편성에 코로나19로 침체된 소상공인 지원과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역화폐 발행액을 150억 원으로 대폭 상향해 10% 인센티브 지급을 7월까지 확대한다. 4월부터 7월까지 매월 인센티브 한도액도 40만원에서 100만원으로 상향된다.

 

이와는 별도로 전통시장 세일행사 지원, 광명사랑화폐 가맹점 카드 수수료 지원, 위생취약업소 전문방역 지원, 코로나19 확진자가 방문으로 임시휴업 및 매출 감소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의 임시휴업 보상금을 지급하는 등 소상공인 지원정책을 펼친다.

 

또한 국가추경을 신속히 반영해 코로나19로 인한 실직, 폐업, 영업중단 등 긴급지원 대상을 위한 긴급복지 지원예산, 코로나19 관련 입원 및 격리해제자 생활지원비,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 사업, 아동양육 한시지원 사업, 노인일자리 지역화폐 지급 사업을 편성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과 가정 및 직ㆍ간접 피해를 입은 시민 보호를 최우선했다.

 

이외에도 △어린이집 운영 지원(6.4억 원) △광명 1969 행복일자리사업(2.2억 원) △음압구급차지원 등 코로나 대응 예산(5.8억 원) 등을 편성했다.

 

 공무원 국외연수 비용 등 5.5억 원을 삭감해 코로나19 극복 재원으로 활용하였으며, 파급영향 최소화와 조기극복, 지역경제 활성화, 사회적 취약계층 보호 및 지원에 초점을 맞춰 주요 현안사업을 반영한 일반 및 기타특별회계예산 총규모는 9,624억 원이다.

 

 일반회계는 197억 원(2.7%)이 늘어난 7,405억 원, 특별회계는 2,219억원 규모이다. 광명시 재난기본소득 지급을 위해 재난관리기금 재원도 활용한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재난기본소득 지급과 관련하여 “코로나 19로 고통을 겪는 시민께 더 많은 재원을 지원해 드리고자 했지만, 광명시 재정형편상 넉넉지 못해 송구하다. 비록 적은 액수이지만 지역화폐로 발행하는 이 재원이 고통을 겪는 시민께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고, 지역경제가 조금씩이나마 살아나기를 희망한다. 이 고통의 시간을 조속히 극복할 수 있게 시장을 비롯한 1000여 공직자는 어떠한 일이든 마다하지 않고 발로 뛰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