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3 (월)

  • 맑음수원 4.2℃
기상청 제공

기업

(사)위드인 사람과함께, ㈜옥룡서 500만원 상당 마스크 기탁 받아

URL복사

[경기경제신문] 마스크 생산공장을 두고 있는 ㈜옥룡의 김대근 회장이 지난 20일 (사)위드인 사람과함께에 코로나19 취약계층과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 달라며 500만원 상당의 마스크를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날 ㈜옥룡 김대근 회장은 "코로나19 이후 마스크는 생활필수품으로 자리 잡았다"며 “이번에 기부하는 마스크가 사각지대에 놓인 저소득,취약계층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취약계층아이들에게 관심과 장학지원을 약속한다”고 전했다.

 

(사)위드인 사람과함께 유서진 대표는 “거리두기단계가 완화 되면서 아이들의 등교일 수도 늘어나고 마스크가 선택이 아닌 착용의 무화로 되어 생필품이 된 ㈜옥룡의 마스크기부 동참이 저소득가정에 큰 힘과 용기가 되어 감사하다”는 인사를 전했다.

 

'위드인'은 그동안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취약계층 아동 지원활동을 위해 재단을 설립해 취약계층 아동의 학비지원, 생활비지원, 수술 및 병원치료비 지원, 문화예술 활동 체험 지원 등 아동의 복지증진을 위한 지원활동을 하고 있는 단체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