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2 (수)

  • 맑음수원 25.4℃
기상청 제공

사회일반

경기도, 올해 가족친화경영 모범 기업 30곳 발굴 ‥ 45가지 각종 인센티브 제공

신규 30개사 및 재인증, 인증서와 현판 수여 및 인센티브 제공

URL복사

[경기경제신문] 최근 사회적으로 일·생활 균형 문화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경기도가 올해 가족친화경영에 힘쓴 도내 모범기업 30곳을 발굴해 각종 인센티브를 지원하는 사업을 펼친다.

 


경기도는 이 같은 내용의 ‘2021 경기가족친화 일하기 좋은 기업 인증사업’을 추진, 참여기업을 오는 5월 31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경기가족친화 일하기 좋은 기업 인증사업’은 도내 가족친화 일하기 좋은 기업을 발굴해 근로자가 일과 가정생활을 조화롭게 병행할 수 있도록 가족친화제도를 모범적으로 운영하는 기업을 인증하는 사업이다.

2010년 사업을 시작한 이래 지난해까지 총 326개 기업을 인증했으며 올해에는 30개사를 신규 인증하고 기존 인증 기업에 대한 재인증을 시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신청 대상은 업력 2년 이상, 주 사무소나 제조시설이 경기도에 소재하고 있는 기업 또는 기관이다.

평가는 서류심사와 현장실사를 통해 가족친화제도 운영 실태, CEO 관심 및 실행의지, 기업의 안정성 재직자 만족도 등을 중심으로 진행, 인증위원회 심의를 통해 최종 인증 기업을 선정한다.

인증기업에는 경기도지사 명의의 인증서와 현판이 수여되고 가족친화제도 도입 지원, 중소기업육성자금 신청 시 가점 등 7개 기관 45개 항목의 인센티브가 제공된다.

인증 유효기간은 올해부터 오는 2024년까지 3년으로 인증식은 오는 10월 중 개최될 예정이다.

정구원 일가정지원과장은 “코로나19 이후 재택근무, 유연근무 등 다양한 형태로 근무제도가 변화하고 수평적 조직문화, 초과근무 하지 않는 기업을 선호하는 등 일·생활 균형을 위한 가족친화경영에 대한 기대가 늘어나고 있다”며 “경기도내 기업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