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화)

  • 흐림동두천 14.1℃
  • 구름많음강릉 13.3℃
  • 흐림서울 14.0℃
  • 구름많음대전 16.2℃
  • 구름많음대구 17.8℃
  • 구름많음울산 12.0℃
  • 구름조금광주 14.8℃
  • 구름많음부산 12.7℃
  • 구름조금고창 9.0℃
  • 구름많음제주 14.3℃
  • 흐림강화 13.0℃
  • 구름많음보은 14.6℃
  • 구름조금금산 15.9℃
  • 구름많음강진군 13.5℃
  • 구름많음경주시 12.8℃
  • 구름조금거제 13.2℃
기상청 제공

사회일반

성남시, 중소기업 특례보증 지원 대상 전면 확대

업종 구분 없이 ‘코로나19’로 피해 본 모든 기업 지원…입증 서류도 간소화

[경기경제신문] 성남시는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중소기업에 업종 구분 없이 최대 3억원의 특례보증을 지원하기로 했다고 3월 26일 밝혔다.

제조업체, 지역 전략산업 관련 업체 등을 대상으로 하던 지원 대상을 앞선 2월 7일 ‘코로나19’ 사태로 중국 수출입 피해기업으로 넓힌 데 이은 전면 확대 조치다.

 

이에 따라 부동산 담보력이 없어 은행 대출을 받지 못하는 피해기업은 특례보증을 지원받게 됐다.

 

보증기간은 3년 이내다.

 

성남시가 추천하면 경기신용보증재단이 대신 보증을 서 줘 금융기관에서 무담보로 자금을 빌려 쓸 수 있다.

 

단 불건전업종, 사치·향락업종 등은 제외한다.

 

특례보증 희망업체는 신청서, 사업자등록증명, 재무제표, 지방세 납세증명서 등을 경기신용보증재단 성남지점(☎031-709-7733)에 제출해야 한다.

 

신속한 자금지원이 이뤄지도록 피해 입증은 해당 기업이 작성하는 피해 확인서로 인정해 제출 서류를 간소화하기로 했다.

 

성남시 산업지원과 관계자는 “1월 말 시작된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함에 따라 경제적 충격도 장기화하고 있다”면서 “직격탄을 맞은 중소기업의 자금 확보 길을 터주기 위해 특례보증 대상을 확대했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